본문 바로가기
정보

버번 위스키 종류 및 판매순위 TOP10

by 디캔터 2022. 12. 28.
반응형

버번 위스키 (Bourbon Whiskey)는 아메리칸 위스키의 가장 메인 위스키로서 보통 보리의 맥아를 이용하여 만드는 스카치 위스키와 달리 옥수수를 51% 절반이상 사용하여 만드는 것이 특징인 제품입니다. 

 

버번위스키는 18세기 미국의 대개척시대에 옥수수를 증류한 후 숙성시켜 만드는 증류주로서 처음 유래하였으며, 중부 켄터키 지방의 광활한 곡창지대에서 나는 옥수수를 가지고 만든 제품이 매우 유명하였기에 켄터키주는 버번위스키의 시초가 된 것입니다.  

 

이렇듯 신대륙의 옥수수를 이용하여 만들어진 버번위스키는 오크통 내부를 태워 까맣게 그을린 작업을 한후 통속에 넣어서 숙성시키는 과정을 반드시 거치게 되며 이러한 과정을 통해 더욱 달콤해지고 바닐라와 스모키한 향이 어우러지는 버번 위스키만의 특색을 지니게 됩니다. 

옥수수를 사용하여 달콤하면서도 강하게 올라오는 태운오크통의 숙성향은 전세계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으며 특히, 국내에서는 2020년 이후 인기가 폭발적으로 늘어나며 상당히 많은 곳에서 사람들이 즐기는 모습을 볼 수 있게 만들었습니다.

그렇다면, 국내에서 가장 많이 판매되는 버번위스키 판매순위 TOP10은 어떻게 될까요.

 

 버번 위스키 판매순위 - Bourbon Whiskey Rank

 

10위 - 놉 크릭 (Knob Creek)

놉크릭

고급 버번위스키의 대명사로 잘 알려진 놉 크릭이 국내 판매순위 10위를 차지하였습니다. 짐빔 증류소에서 제조되며 무려 9년동안 숙성시킨 프리미엄 버번 제품입니다. 다른 버번 제품들은 2년이상 숙성시키면 스트레이트 버번으로 불리며 프리미엄 제품 취급을 받지만 놉크릭은 9년 숙성을 시킨 하이엔드급 제품으로 국내에서는 프리미엄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매우 인기가 높은 제품이기도 합니다.

제품 놉 크릭
수입사 Beam Suntory
판매량 4,320 ℓ
순위 (변동) 10위 ( = )

 

 

9위 - 불릿 (Bulleit)

아메리칸 위스키중 호밀(Rye)의 높은 비율로서 잘 알려진 불릿 위스키가 국내 판매순위 9위에 랭크되었습니다. 1830년 호밀의 비율을 높여 쌉싸름한 뒷맛이 특징인 불릿위스키가 탄생하였으며, 창시자 어거스투스의 실종과 함께 레시피가 사라져 명맥이 끊어지는 듯 했으나 가문 후대에서 1987년 기적적으로 불릿 위스키의 레시피를 재현, 재생산하는 성공하여 지금까지 명맥을 이어오고 있는 위스키입니다. 현재, 글로벌 주류 대기업 디아지오 소속으로 전세계적인 공급 유통망에 힘입어 갈 수록 인기가 오르고 있는 제품이기도 합니다.

제품 불릿
수입사 Diageo
판매량 9,630 ℓ
순위 (변동) 9위 ( = )

 

 

8위 - 벤치마크 (Benchmark)

1773년 맥아피(McAfee) 형제에 의해서 탄생한 유서깊은 버번 위스키 벤치마크 제품이 국내 인기순위 8위를 차지하였습니다. 켄터키에 위치한 버팔로 트레이스 증류소에서 생산되고 있으며, 달콤한 맛과 캐러맬향이 짙게 퍼지는 향으로 국내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많은 제품이기도 합니다. 

제품 벤치마크
수입사 BEX
판매량 13,500 ℓ
순위 (변동) 8위 ( ↓1 )

 

 

7위 - 켄터키 젠틀맨 (Kentucky Gentleman)

1792년 미국 켄터키주에서 생산을 시작한 켄터키 젠틀맨 제품이 국내판매순위 7위를 차지하였습니다. 미국 대형 주류회사 세제락 컴퍼니의 대표제품으로 국내에서는 버번 전문 수입사 BEX를 통하여 국내 유통되고 있으며 버번위스키 트렌드에 따라 점차 판매량이 오르고 있는 제품이기도 합니다.

제품 켄터키 젠틀맨
수입사 BEX
판매량 18,900 ℓ
순위 (변동) 7위 ( ↑1 )

 

 

6위 - 버팔로 트레이스 (Buffalo Trace)

미국 켄터키강 유역에서 200년 이상 이어진 전통있는 위스키 증류소 버팔로 트레이스의 이름을 딴 버팔로 트레이스 제품이 국내 버번 위스키 인기순위 6위를 차지하였습니다. 서부개척시대 중요한 역할을 담당했던 물소에서 브랜드 이미지를 따와서 사용하는 것으로 유명하며 이러한 전통과 특색으로 버팔로 트레이스는 와일드터키, 메이커스 마크와 함께 버번 3대장으로 불리우며 많은 인기를 끌고 있는 제품이기도 합니다.

제품 버팔로 트레이스
수입사 BEX
판매량 28,800 ℓ
순위 (변동) 6위 ( ↓1 )

 

 

5위 - 메이커스 마크 (Maker's Mark)

메이커스 마크

프리미엄 버번으로 잘 알려져있는 메이커스마크 제품이 국내 판매순위 5위에 올랐습니다. 호밀을 거의 사용하지 않는 특성으로 매우 달콤한 맛이 강해 버번을 처음찾는 사람들에게 많은 인기가 있으며 특히, 일본 산토리사에 합병된 후 거대한 자금력을 바탕으로 전세계적으로 유통망을 넓혀 판매량을 늘리고 있는 제품입니다.

제품 메이커스 마크
수입사 Beam Suntory
판매량 42,300 ℓ
순위 (변동) 5위 ( ↑1 )

 

 

4위 - 커클랜드 버번 위스키 (Kirkland Bourbon)

코스트코커클랜드버번

미국의 대형 마트 코스트코의 PB상품으로 유명한 커클랜드의 버번위스키가 국내 판매순위 4위에 올랐습니다. 코스트코는 국내 진출이후 꾸준히 성장세를 거듭해오며 유통망을 넓혀 나갔고 이러한 코스트고의 성장에 힘입어 자체 브랜드 상품인 커클랜드 브랜드 또한 크게 성장하였습니다. 특히, 국내 코스트코 매장의 매출은 전세계 1위를 차지할 정도로 많은 인기를 얻고 있으며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커클랜드 버번 위스키는 국내 판매순위 4위에 랭크되는 기염을 토했습니다

제품 커클랜드 버번
수입사 Costco
판매량 56,700 ℓ
순위 (변동) 4위 ( ↓1 )

 

 

3위 - 와일드 터키 (Wild Turkey)

와일드터키 로고

1869년 켄터키주에서 창립한 이래로 인기를 이어오고 있는 와일드터키 제품이 국내 버번 인기순위 3위를 차지하였습니다. 제품 이름답게 야생칠면조를 로고로서 사용하고 있으며, 미국에서는 칠면조 요리를 연상케 하는 브랜드명으로 인기를 크게 끌었으며 세계적인 글로벌 주류 대기업 캄파리사에 매각이후 글로벌 유통망에 힘입어 매우 유명해진 제품입니다. 제품 구성분 중 호밀을 많이 사용하는 것으로 유명하며 도수가 높은것이 특징이기도 합니다.

제품 와일드 터키
수입사 Trans Beverage
판매량 72,000 ℓ
순위 (변동) 3위 ( ↑1 )

 

 

2위 - 짐빔 (Jim Beam)

버번 위스키 중 가장 높은 브랜드파워를 가지고 있는 짐빔 제품이 국내 판매순위 2위에 랭크되었습니다. 미국 독립시기 위스키에 많은 세금을 부과하여 많은 양조장인들이 서부지역인 켄터키 지방으로 옮겨서 자리를 잡은것이 세계적으로 유명한 버번 짐빔의 시작이었습니다. 가장 대중적인 버번 위스키 타이틀로 미국 시장을 휘어잡던 짐빔은 2013년 일본의 산토리사에 인수된 후 빔 산토리사로 거듭나게 됩니다. 국내에서는 일본 불매운동에 영향을 받지 않고 높은 판매고를 기록중이며 지속적인 상위권에 올라있는 인기많은 제품이기도 합니다.

제품 짐빔
수입사 Beam Suntory
판매량 171,090 ℓ
순위 (변동) 2위 ( = )

 

 

1위 - 잭 다니엘스 (Jack Daniels)

전세계적으로 가장 널리 알려져 있는 버번위스키 브랜드 잭 다니엘스가 국내 버번 판매순위 1위를 차지하였습니다. 잭 다니엘은 스스로 버번과 다른 테네시 위스키로 분류하기도 하나 큰 틀에서 보면 아메리칸 위스키이자 버번위스키로 전세계적으로 잘 알려져 있는 제품입니다. 판매량이 많은 이유중 가장 큰 것은 바로 코크와 함께 섞어 마시는 잭콕 칵테일의 대성공에 힘입어 전세계적으로 매우 판매량이 높으며 국내에서도 펍이나 클럽등에서 가볍게 마시는 칵테일로서 잭콕이 인기가 높아 1위를 차지하였습니다.

제품 잭 다니엘스
수입사 Brown Forman
판매량 656,820 ℓ
순위 (변동) 1위 ( = )

 

버번 위스키의 역사와 특징 그리고 국내 인기순위까지 포스팅해보았습니다. 최근 국내에서 많은 인기를 끌고있는 버번 다양한 주류가 트렌드에 따라 인기가 오르락 내리락 하는 현상이 주류블로거로서 무척 재미있게 다가오며 다음에는 어떠한 주류가 바통을 이어받을지 관심있게 지켜보게 됩니다.

 

*Data Source - IWSR 2022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