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청담동 싸우나 뮤직바에서 샴페인

by 디캔터 2021. 12. 17.
반응형

청담동에 위치한 싸우나 신규오픈한 업소로 분위기 좋은 곳에서 음악과 함께 다양한 주류를 즐길수 있는 형태의 뮤직바입니다. 건물외벽에 지하로 안내하는 간판이 보입니다.

 

건물지하로 내려가는 좁은 계단을 따라 내려가면 싸우나 뮤직바의 입구입니다. 계단이 좁게 설계되어 있는게 폐쇠적인 곳으로 들어가는 느낌이라 오히려 마음에 드는 구조입니다.

 

계단을 따라 내려가서 입구를 지나니 넓은 실내가 들어옵니다. 중앙에 커다른 스크린과 스테이지를 중심으로 테이블들이 펼쳐져 있습니다. 

 

반대편으로는 바스타일로 길게 테이블이 세팅되어 있고 바텐더 분과 대화를 할수 있는 구조로서 취향에 따라 다양하게 즐길수가 있는 구조입니다.

 

주류를 살펴보다 샴페인이 파티에 가장 어울리겠다는 생각에 골든블랑 엑스트라 드라이 샴페인을 주문하고 기다려봅니다.

 

잠시 기다리자 황금빛 샴페인을 얼음통에 담아주셨습니다. 황금빛 샴페인과 케익의 조합이 보기만 해도 축제의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습니다.

 

차갑게 칠링된 골든블랑 샴페인을 잔에 따라서 올라오는 기포를 확인하고 즐겨봅니다. 시원한 목넘김과 동시에 청량한 샴페인의 맛이 와닿는게 정말로 분위기가 살아나는 느낌입니다.

 

분위기가 고조되었을때 케익에 불을켜고 축하를 해봅니다. 샴페인과 왕관케익 무언가 매우 잘 어울리는 조합이 아닐수 없습니다.

 

골든블랑 샴페인을 자세히 살펴보니 핑크에 마셔요 라고 적혀있습니다. 꺼내어보니 얼음물에 칠링을 충분히 하니까 가운데 페가수스 마크가 핑크색으로 변해있습니다. 온도에 따라서 로고색이 변해서 최적의 온도를 알려준다니 참으로 신기한 샴페인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즐거운 사람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다보니 뮤직바의 분위기는 점점 더 고조되어 가는 것이 느껴집니다. 한쪽에 바라보니 혼자서도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습도 보이고 다양한 즐거움을 찾을수 있는 곳이라는 생각이 들게됩니다.

 

분위기에 취해 골든블랑 샴페인도 두병을 모두 비워버리고 말았습니다. 샴페인을 다 비우자 하얀색으로 돌아온 페가수스가 인상적입니다.

청담동에 위치한 싸우나 뮤직바는 다양하게 즐길수 있는 꺼리가 많아 다시 찾아보고 싶은 곳이며, 골든블랑 샴페인도 뮤직바에 어울리는 매우 상쾌한 맛으로 다시 경험해보고 싶어지는 술입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