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속초 여행 맛집 청초수물회

by 디캔터 2021. 8. 23.
반응형

낭만적인 속초여행 먹을곳도 많고 볼것도 많은 속초에서 무엇을 먹을까 고민하다 청초수물회를 먹어보기로 하고 청초수로 향합니다. 청초수물회 앞에서 사진을 찍어봅니다. 건물한채 전부가 청초수 물회라니 상당히 맛집으로서 장사가 잘되는 집이라는걸 느끼게 됩니다.

 

1층에서 번호표를 받고 2층으로 올라가니 사람들로 이미 가득합니다. 어떤 맛이길래 이렇게 인기가 좋은지 급 궁금해지며 자리를 안내받아 자리로 갑니다.

 

자리를 잡고 메뉴판을 살펴봅니다. 해전물회와 일반물회, 섭국, 성게알비빕밥, 오징어순대가 보입니다. 당연히 청초수물회이니 해전물회를 주문하고 다른 메뉴를 살펴봅니다.

 

다른메뉴를 살펴보려 다음장을 넘겨보니 오징어물회, 붉은대게살 비빔밥, 회덮밥, 해삼전복 모듬회덮밥, 섭전복국, 성게알 미역국, 전복중 등이 보입니다. 속초하면 바로 생각나는 붉은 대게살 비빔밥을 사이드로 주문하고 기다려봅니다.

 

청초수 물회는 로봇을 이용한 서빙으로 매우 유명한것 같습니다. 복잡한 식당구조를 로봇이 부딪히지 않고 사이사이로 서빙을 합니다. 핫플레이스 답게 상당히 재미있는 풍경입니다.

 

(좌)해전물회 2인분 (우)해전물회 1인분

잠시 기다리자 물회가 나왔습니다. 해전물회 1인분과 2인분의 모습입니다. 사진으로보면 차이가 없어보이나 그릇의 크기가 상당히 차이 납니다. 전복과 다양한 해산물이 잔뜩 깔려있는 먹음직스러운 비주얼입니다.

 

청초수 물회와 붉은 대게살 비빔밥 한상세트를 담아봅니다. 같이 나온 다양한 반찬들도 상당히 맛있어 보입니다.

 

청초수물회

청초수물회를 이리저리 섞어가며 맛있게 세팅을 합니다. 물회를 휘저으니 바다내음이 밀려오는게 상당히 입맛을 돌게만다는 비주얼과 향입니다.

 

맛있게 섞은 물회를 덜어서 맛을보니 바닷내음과 물회의 매콤새콤함이 섞여서 상당히 맛이 좋습니다. 맛이 좋은건 확실하지만 냉정히 평가하자면 기대가 너무 컸던것 같습니다.

여태껏 먹어본 물회중에 가장 월등한가? (X) 그냥 살다가 여러차례 맛본 물회중 중상위권의 맛 

맛에서 순간적인 감동이 느껴져서 감탄사가 나오는가? (X) 맛있는 축에 속하지만 감동까지는...

가성비가 매우 뛰어난가? (X) 해삼도 없고 멍게도 얼마없고 오징어도 없고 잡어들만 가득...

대게살 비빔밥의 비주얼을 보니 오이와 콩나물 김가루와 날치알이 들어가 있는 비주얼입니다.

 

맛있게 비벼서 게살비빔밥의 맛을 봅니다. 맛은 대게집에서 마무리로 나오는 고소한 게살볶음밥을 기대했다면 100%실망을 안겨다 주는 맛입니다. 양념과 밥은 소금간이 맞지 않으며 매우 건강한 맛이 납니다. 게살 자체도 고소하거나 단맛이 아닌 식은 게살 맛입니다. 어린이들용으로 급조한 메뉴의 티가 많이 납니다.

 

청초수물회를 먹다가 주변을 둘러봅니다. 청초수 오션뷰가 보이는게 정말로 환상적인 경치가 아닐수 없습니다. 이런경치에서 물회를 먹으면 맛이 없을수가 없다고 생각하며 역시 무조건 맛있어야 맛집이 아닌 경치도 중요하다는 것을 느끼게 됩니다.

 

물회를 어느정도 비우고 물회에 소면과 밥을 말아서 먹어보기로 합니다. 진심 욕이 나오려합니다. 소면은 냉수마찰을 하지 않은 탄력이 하나도 없는 그대로 퍼석씹히는 뷔페소면만도 못한 상태이고 밥은 고슬고슬해서 국물을 흡수 맛이 제대로 느껴져야 하는데 떡밥이라 밥알갱이와 육수가 전혀 어우러지지 않습니다.

 

계산을 마치니 1층에 카페 할인권을 줍니다. 기분좋게 카페에 들르고 싶지만 기대가 너무 컷던탓일까 음식에 만족하지 못해서 분위기만 둘러보고 나가기로 합니다.

청초수물회 이런맛과 서비스로 이렇게 크게 성장하지는 못했다고 생각되며 초심으로 돌아가기를 바랍니다.

 

 

반응형

댓글0